Main content starts here.

Updated:August 7, 2017

ニホンイサンマーク 구 사세보 해군경비대 방공지휘소 터

 

 

제1차 세계대전에 처음으로 실전에 투입된 항공기는 빠른 속도로 진화를 거듭하여 함정이나 도시에 큰 위협을 가하는 존재로 등장하였다. 사세보 진수부에서도 1924년에 공습을 가정한 연습을 행해졌다. 1935년 무렵이 되어서는 고사포대 건설이 본격화되었고, 1942년에 이르러서는 진수부 청사 지하에 방공 지휘소도 완공되었다. 지하 2층, 총 면적 약700㎡의 규모로, 군항 주변의 망루로부터 모아진 정보를 총괄하여 고사포대의 포격을 지휘했다.

1945년 6월에 있었던 사세보 공습 때 진수부 청사는 모두 불에 타 없어졌지만 방공지휘소는 피해를 입지 않았다. 전쟁이 끝난 후에 원인 불명의 화재로 내부는 불에 타고 말았지만, 견고하게 지어진 벙커 본체는 아직도 건재하다.

 

 バック【韓国語)

 

お問い合わせ

観光商工部観光課

電話番号 0956-24-1111

より良いウェブサイトにするためにみなさまのご意見をお聞かせください

このページは見つけやすかったですか?

このページの内容はわかりやすかったですか?

このページの内容は参考になりましたか?